티스토리 뷰

반응형

일반적으로 여름철 가장 많이 앓는 더위에 관한 질환은 일사병입니다.

일사병이 발병하였을때 적절하게 치료하지 못하면  그 증상과 고통은 더욱 심해지며 이를 열사병이라고 합니다.

그러므로 일사병이 열사병의 한 종류에 해당한다고 볼 수 있답니다.

 

그럼 열사병과 일사병의 차이를 간단히 알아보겠습니다.

 

 증상

 일사병

 열사병

 체온

37~40도 

40도 이상의 고열

 신체변화

땀, 피로감, 어지럼증, 구토, 실신 

땀, 발작, 경련, 쇼크 등

 호흡

빨라질 수 있음

느려지거나 빨라짐

 맥박

빨라질 수 있음

빨라짐

 혈압

정상

떨어짐

 

여름철 흔하게 나타나는

일사병은 '더위먹은 병'이라고도 말하며, 더운 공기와 강한 햇볕에 노출된 우리 몸이 섭씨 37~40도 사이로 상승하여

체온조절을 제대로 하지못해 생기는 병입니다. 그러나 일사병은 중추신경계의 이상은 없으며

서늘한 곳에서 휴식하고 수분을 섭취하면 30분이내에 완전히 호전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열사병은 일사병과 마찬가지로 더운 환경에 장시간 노출되어 발생하긴 하지만,

특히 집중호우와 폭염으로 인한 지속적인 고온다습한 환경에서 많이 나타납니다.

열사병은 일사병과 마찬가지로 고열이 발생하긴 하지만 일사병보다가 더 높은 열을 동반합니다.

그리고 일사병과는 달리 열사병은 증세가 심할 경우 사망에 이를 수도 있습니다.

그러므로 최대한 빨리 체온을 낮춰주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그리고 열사병은 정신이상을 일으키는 특징또한 가지고 있습니다.

 

그리고

일사병과 열사병의 예방에 관한 방법

일단은 더위가 심해서 외부온도가 많이 올라가는 날은 외출을 삼가하여

더위에 노출되는 것을 최대한 줄이는 것이 최선입니다.

 

1. 차가운 물을 얼굴과 뒷목에 수시로 뿌려서 체온을 내려줍니다.

2. 검은색 옷을 피하고, 밝은 색의 헐렁한 옷을 입습니다.

3. 이온음료, 스포츠 음료 등을 규칙적으로 마십니다.

4. 수박, 오이와 같이 수분이 많은 과일과 채소를 자주 먹습니다.

5. 실내온도를 26~28도 정도를 유지합니다.(외출시 급격한 체온의 변화를 막기위함입니다.)

 

또한,

열사병과 일사병에 관한 응급처치 방법

일단 일사병은 서늘한 곳으로 이동해서 충분한 휴식과 함께 전해질음료를 섭취하면

30분에서 1시간 이내에 증상이 호전됩니다.

그러나 방치할 경우 열사병으로 발전할 수 있으니 유의해야 합니다.

 

열사병은 정신이상증세와 함께 의식을 잃게되므로

환자를 시원한 곳으로 즉시 이동시키고 의복을 느슨하게 합니다.

이때 환자의 의식이 저하되고 있다면 의복을 최대한 많이 벗겨주셔야 합니다.

그리고 119에 구급차를 요청한 후 환자의 피부에 물을 뿌리고

부채질로 최대한 강한 바람을 일으켜 체온을 떨어뜨려 주셔야 합니다.

또 얼음주머니를 겨드랑이와 사타구니에 대어줍니다.

 

모두들 건강한 여름나시길 바랍니다~~~~ 아... 물론 공감 한번 눌러주시구요~~ㅋㅋ 

반응형
카카오톡 공유하기 band
TAG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