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벚꽃을 보기엔 조금 늦었겠지... 싶은 계절이긴 했지만

와이프랑 단 둘이 그리 알려지지않은 벚꽃길을 찾아 나섰었습니다. ㅎㅎ

어딘가하면요?부석사에서 남대리로 넘어가는 길의 초입에 있는 벚꽃길이 예전에도 다녀왔었지만

아주 터널을 이뤄서 장관이었거든요...

 역시나 기대를 져버리지 않고 도심에서는 벚꽃잎이 다 떨어진 시기에 이곳에서는

벚꽃이 만개함과 동시에 바닥에는 벚꽃잎들이 바람에 휘날리고 있었습니다.

 

부석사입구에 가기전에 좌측으로 보시면 마구령으로 올라가는 935번 지방도가 있습니다.

콩세계과학관이라고 얼마전에 생겼는데 그곳은 그냥 지나쳐서 조금만 올라가면 벚꽃길이 아주 좋답니다.

사실 그냥 와이프랑 드라이브삼아서 그 길로 가다보니 남대리를 지나서 충북 단양이 나옵니다.

그래서 어디 점심 먹을 만한 곳을 찾아보자고 했더니... 와이프가 방송에서 봤다며 추천하는 집...

 

 

 

바로 충북 단양의 향미식당...

얼마전 백종원의 3대천왕이라는 프로에 나왔다고 하더군요..  하지만 저는 잘 보지 않는 프로그램...ㅋㅋㅋ

 

네비를 검색하고 찾아온 충북 단양의 향미식당입니다.

점심시간이라서 사람들이 엄청 많더군요. 역시 방송의 힘은 무섭더군요.

이런 시골도시의 그냥 특색없이 보이는 중국집인데...

방송에 나온 후론 대기표를 받고 기다려야 할 지경이니까요...

암튼 대기순번이 67번인가 그랬습니다. 약 1시간은 기다려야 한다길래 인근의 관광지를 찾아나섰습니다.

약 10여분 거리에 있는 도담삼봉과 석문...

 

 단양팔경중의 하나인 석문입니다.

이름은 석문이지만 사실 문이라고 하기보다 자연적인 다리라는 표현이 맞을듯 하더군요.

신기하게도 어떻게 저렇게 이어져있을 수 있는지....?

 

 실제로 보시면 정말 웅장하다는 표현이 딱 들어맞답니다.

솔직히 금방이라도 가운데 부분이 내려앉을듯한 무게감...

비라도 내리는 날은.. 그 무게를 잘 감당할까?하는 의심이 생기는건 비단 저뿐이 아닐듯 합니다.

 

 자연이 만들어낸 구름다리 모양의 거대한 돌기둥이 독특한 아름다움을 자아냅니다.

설명문에 따르면 아주 오래전에 석회동굴이 무너진 후 동굴 천장의 일부가 남아 지금의 구름다리 모양이

되었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그 규모가 동양에서 제일 큰 것으로 알려져있다고 합니다.

석문의 모양 그것만으로도 아름답지만, 이것을 통해 바라보는 남한강과 건너편 마을의 모습도 마치 액자에 담긴

한 폭의 수채화를 보는듯 아름답습니다.

석문의 왼쪽 아랫부분에는 작은 동굴이 있는데, 옛날에 하늘나라에서 물을 길러 내려왔다가 비녀를 잃어버린

마고할미가 이곳에 살았다는 전설이 전해내려온다고 합니다. 그냥 전설입니다...마고할미....ㅋㅋ

 

 그리고 도담삼봉입니다. 사실 이곳은 석문으로 가기전에 위치한 곳입니다.

이곳도 단양팔경의 하나로, 남한강 상류 한가운데에 3개의 기암으로 이루어진 섬이랍니다.

푸른강물 한 가운데 우뚝 선 기암괴석이 모두 남쪽으로 비스듬히 기울어져 있는데, 가운데 봉우리가 가장높고,

큰 봉우리 허리쯤에 정자가 있어 절경을 한눈에 바라볼 수 있는 망루구실을 합니다.

조선왕조의 개국공신인 정도전이 이곳 중앙봉에 정자를 짓고 이따금 찾아와서 경치를 구경하고 풍원을 읊었다고하며,

자신의 호를 삼봉이라 한 것도 도담삼봉에서 연유했다고 합니다.

 

 

 

 단양팔경중에서 이렇게 두개를 구경하고 다시 향미식당으로 왔습니다.

정확히 한시간정도를 소비하고 왔더니 그나마 시간을 맞출 수 있더군요...ㅎㅎ

아직도 이렇게 기다리면서 대기표를 받고 있는 분들이 많이 있더군요..

도대체 어떤 맛이길래? 이렇게 많은 사람이 찾아오나 싶은 생각이...

 

 실내입니다. 정말이지 그냥 시골동네에 있는 여느 중국집이랑 다르지 않습니다.

대체 백종원이란 사람은 이곳을 어떻게 알고 찾아왔을까?하는 의심이 생깁니다. ㅎㅎ

 

 빈자리가 보이질 않습니다. 이렇게 꽉찬 자리에서 한테이블이 일어나면 바로 그자리가 채워지고...

저희는 석문과 도담삼봉을 구경하고 와서 그리 많이 기다리지는 않았답니다..

 

 식당 한 켠에 자랑스레 붙어있는 백종원의 3대천왕 표지판과 백종원씨의 사인...

 

 차림표입니다. 일단은 와이프랑 둘이서 주문을 합니다.

방송에서 나왔다던 탕수육과 원래 이집의 메인메뉴였다던 육개장...

 

 주문을 하고나니 단무지는 참 빨리 나옵니다.ㅋㅋ

다른 중국집과 별반 다른것 없이 전국 어디서나 똑같이 나오는 중국집의 메인반찬...

 

 이것이 그 유명하다던 밀가루로 반죽하지 않고 찹쌀로 반죽을 한다던 탕수육입니다.

찹쌀로 반죽을 해서인지 일반 탕수육과는 조금 다른 식감이었으며 맛은 좋았답니다.

하지만 솔직히 말씀드리면...음...한참을 먹고나면 조금 느끼해지는건 저만 그랬기를 바랍니다.

 

 언제나처럼 제가 촬영을 하면 와이프는 이렇게 포즈를 잡아주는 것이 이젠 일상이 된 듯합니다.

근데 전국에 찹쌀로 탕수육을 만드는 곳이 이곳뿐일까요? 개인적으로 참 궁금해지더군요..

암튼 한번쯤은 맛볼만한 곳입니다.그렇다고 먼길을 찾아갈만한 그정도는 아니었던듯... 찹쌀탕수육은 맛있었어요..  

 

 이것이 육개장입니다. 맨 처음 서서 기다리면서 다른분들이 이 육개장을 먹는 것을 봤을땐...

참 맛있어 보였습니다. 완전 빨간 국물에 이상하게도 국물이 시원해 보였걸랑요..

하지만 육개장은 비추입니다. 그냥 맵다는 기억밖엔....

하지만 향미식당의 탕수육은 맛있습니다. 혼자서 다 먹으면 느끼해 질지도 모르지만 음식은 나눠먹는게 제맛이잖아요..

 

입구의 유리창에 붙어있는 광고판.. 아마 한동안은 많은 사람이 찾을 듯 합니다.

정말이지 방송의 힘은 엄청 납니다. 그 작은 시골도시에 전국에서 사람들이 몰려드니 말입니다.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버튼 ↓↓↓ 은 사랑이에요~~

 

반응형
카카오톡 공유하기 band
TAG
, , , , , 경상북도 영주시 부석면 | 이곳벚꽃길이좋아요
댓글쓰기 폼
  • 정말 너무 맛있어 보여요~^^! 시간날 때 꼭 한번 들려봐야겠습니다.
    http://blog.hi.co.kr/1313
    저는 그리스 음식 전문 맛집을 다녀온 뒤 작성해보았답니다 ^^
  • Favicon of https://impresident.tistory.com BlogIcon 절대강자! 2016.04.25 17:13 신고
    ㅎㅎ 댓글 감사합니다. 솔직히 단양의 향미식당은 제 개인적인 입맛으로는 맛집이라고 하기엔....좀....ㅎㅎ 그리스 음식 전문맛집을 구경하러 가야겠네요... 트랙백에 대해서는 제가 아직 개념이 안잡혀 있는 상태라 처음이에요...
  • 사람의 입맛은 모두 다르니까요~^^ 제가 추천해드린 그리스음식 전문 맛집은 절대강자님의 입맛에 맞기를 바라겠습니다!

    제가 쓴 포스팅을 보여드리고 싶은 마음에 트래백을 하게되었어요! ㅎㅎ
  • Favicon of https://impresident.tistory.com BlogIcon 절대강자! 2016.04.25 20:05 신고
    맞습니다. 사람의 입맛은 다 똑같을수 없잖아요...ㅎㅎ
    하지만 그리스음식은 정말 색다른 맛이 있을듯 합니다. 혹시라도 트랙백은 어떤건지 시간이 되신다면 좀 가르쳐주세요... 검색해서 읽어봐도 도통 이해가 안되걸랑요...
  • hyeonkwon 2016.06.26 23:20
    단양군 향미식당.....ㅜ.ㅜ.......ㅡ.ㅡ
    오늘 다녀왔는데 정말 실망이 크네요...
  • Favicon of https://impresident.tistory.com BlogIcon 절대강자! 2016.06.27 08:32 신고
    좀 그렇지요? 저도 솔직히 기대가 커서 그랬는지 좀 실망했었어요....ㅠ.ㅠ
    사실 3대천왕 방송중에서 제일 실망이 컷던곳이었다는....
  • 2016.06.26 23:31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impresident.tistory.com BlogIcon 절대강자! 2016.06.27 08:38 신고
    저랑 같은 마음으셨군요... 전 위생상태라든가 이런건 살펴보지 않았지만 제일 중요한 맛이.... 별로였어요... 다른곳의 후기를 보니 탕수육은 가격이 또 올랐다고 하네요... ㅉㅉ 근데 두시간이나 기다렸다니 정말 미디어의 힘은 대단한가봐요. 백종원의 입맛을 믿는게 아니었는데.... 하지만 향미식당을 제외하고 다른곳은 나름의 특색이 있는곳이에요. 제 포스팅의 예천의 단골식당이나 영주의 감자탕은 그나마 특색있고 맛도 괜찮았거든요. 정말 향미식당은 실망 그 자체에요... 하지만 잊어버려야해요. 그래야 님의 정신건강에 이롭잖아요~~~
    이번 한주도 화창한날들 되세요~~~
    방문과 댓글에 격하게 감사합니다~~~
  • 권오경 2016.08.28 08:53
    찹쌀탕수육이 아니라 찹쌀튀김에 가깝다 가서 드셔 보세요 고기가 얼마나 얇은지 이게 뭐야 이따위를 먹을려고 2시간 기다린거야 맛보다 기본이 안된 가게
  • Favicon of https://impresident.tistory.com BlogIcon 절대강자! 2016.08.28 11:00 신고
    네.. 맞습니다. 정말 백종원 프로그램은 좀 신뢰성이 떨어지는것 같습니다. 에휴... 고생하셨네요~~~~
  • 구루구루 2019.11.16 17:59
    8년 전에 단양에서 근무했을 시 그때도 여기 유명해서 항상 줄서서 먹었던 기억이 있네요. 제천, 충주, 단양, 원주 이지역에서 알아주는 곳이었어요. 아마 방송타면서 더욱더 사람들이 모여서 음식맛이 변하지 않았나 생각됩니다.
  • Favicon of https://impresident.tistory.com BlogIcon 절대강자! 2019.11.17 23:54 신고
    아... 그렇군요. 다시 한번 예전의 영광을 찾는 그날이 오길 저도 바래봅니다. 감사합니다.